귀 청력 손상으로 인해 어제부터 시스플라틴에서 카르보플라틴으로 항암약이 바뀌었다.

증상은 물에 깊이 들어가있는 느낌, 비행기 탈 때 귀 이상해 지는 그 느낌이며 이명증상이 동반한다. 띠이이이이잉 삐이이이이잉.....

마침 오늘 회진을 도시길래 어제 궁금했던 걸 추가로 문의 해 보았다. 


Q. 지금 앓고 있는 귀의 증상의 보편적인 단어가 있는가?

A. 감각신경성 난청이라 한다.


Q. 20%는 영구 손상, 60%의 사람들은 회복 된다고 했는데 회복 기간은 어느 정도인가?

A. 최소 반년 부터 몇 년 이상이 걸리는 수도 있다. 사람마다 다르지만 장기간으로 봐야 한다 


Q. 발생한 병에 대한 병원과의 논의는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하는가?

A. 몇 주 뒤 재 청력검사 실행 후 결정. 현재는 고음만 영향을 주고 있고 중저음에도 크게 영향을 미칠 경우의 장애 판단 후 보청기 결정 예정이며, 종양내과가 아닌 이비인후과와 논의


Q. 회복을 위해 조심하거나, 도움이 되는 것이 있는지?

A. 따로 약은 없고 자연 회복에 맡겨둔다. 시끄러운 곳은 피하는 것이 좋다. (강당, 클럽, 시끄러운 엘레베이터 등등) 이어폰, 헤드폰도 좋지 않다. 


이 감각신경성 난청이란게 꼭 시스플라틴으로만 발생하는 건 아니고 다양한 루트가 있는 것 같다. 

일단 나는 시스플라틴 장기 투여자이므로 시스플라틴으로 인한 발병이 거의 확실 시 되는 것 같다. 

결국은 귀를 내 주고 마는구나...  그래도 60%는 회복 된다니... 당상 치료 후 시작 할 회사 생활이 좀 걱정되긴 한다.

"죄송하지만 뭐라고 하셨죠?' 부터 시작해서... 더군다나 여러 사람 모인 회의 같은 경우에 "다시 한번 말 해 주시겠습니까?" 이럴 순 없기에....


좋아 하는 음악은 어찌할고... 병원에 입원하면서도 이어폰이나, 헤드폰은 항상 끼고 있었는데 이것도 피해야 할 것 같다. 



  1. Favicon of https://y9500221.tistory.com BlogIcon 노원하마 2019.05.13 08:49 신고

    애엄마가 3일째 식은 땀이 뻘뻘 나네요
    수건이 젖을 정도로
    혹시 그루바님도 이런 경험 있으신가요?

    • Favicon of https://electronica.tistory.com BlogIcon Groovie groovie 2019.05.14 11:28 신고

      첫 치료 마치고 그 때 유행했던 b형? a형 간염인가 걸려서 고열로 고생한 덕이 있습니다. 한 일 주일 정도 앓고ㅠ지너가긴 했는데요... 주치의 손생님도 예방주사 얘기ㅜ나오며 거의 다 맞추라고 하셔사 꼭 꼭 맞고 있는 편입니다. 암치료 하몬 워낙 항상체가ㅜ약해지니 걱정이 많이 돼요.... 사람많은덴 당분감 피하시고 예방주사도 앞으로 꼬꼭 맞워 주세요. 환우 분이 긴장이 확풀려서 그런것일 스도 잇는데 암튼 빨리 돌아오셨으면 좋겠습니다...

6세트 째의 첫 번째 5FU를 꽂고 아직은 기력이 좀 남아 있어 포스팅을 한 번 더 해 보았다.


마지막 사식은 걍 젤 먹고 싶은 거 생각나는거 먹는데,

이번에는 하루 미뤄지고, 하루 미뤄지고 하다보니 마지막 사식을 여러 번 먹게 되었다.


오늘 주사를 꽂았으니 마지막 사식임에는 분명하다.

반 년 동안 입원 퇴원 입원 퇴원을 반복하며 병원식을 많이 접하다 보니 밥만 보면 울렁 거려서 빵 먹는 횟수가 기하 급수적으로 늘었다,


 


1) 브레드엔코 샌드위치: 

양상치 서너장으로 무장하고 있어 비쥬얼 자체가 내 몸에 덜 미안해 져서 종종 먹는다. 양상추 덕에 식감이 살아서 맛난다.

2) 토이토이 반미: 

수요미식회 맛집이라고 한다. 첨 먹어 봤는데 기대했던 빠데가 안발라져 있어 약간 실망 했다. 입이 작아서 고기 부위 한 입, 야채 부위 한 입 씩 먹었는데, 돼지고기 부분은 저대로 빼서 석쇠 위에 올라가면 기사식당 석쇠돼지 갈비로 착각할 정도로 한국 현지화 되어 있는 것 같은 느낌어서 살짝 실망 했다. 베트남 식 돼지고기 덮밥의 그 특유의 맛을 기대해서 그랬나 보다. 하지만 야채 부분은 식감도 좋고 맛있었다. 

3) 쉑쉑버거:

쉑쉑버거 임...


4) 타코도 먹었는데 사진을 안 찍어 놨네.....


마지막 사식은 타코, 버거, 반미, 샌드위치가 되었다.... 다 맛있게 먹었고...

주사를 맞은 나는 이제 인간 종료 시계가 켜져 있는 상태라 곧 골로 갈 것 같다. 흰죽도 제대로 못 먹겠지.


방사선 치료 때 너무 사경을 해매서 좀 깨어다로 있자 해서 다운 받았던 비밀병기 카드를 다시 꺼내들었다. 

바로,

문명 6!

그 때는 문명 5였고 이번엔 문명 6를 골랐다. 

우선 선덕여왕 모드로 하고 있고 이거 깨면 다른 문명 한번 만 더 해 보고 빨리 컴터에서 지워 버려야 겠다. 


나는 이제 포스팅 올림과 동시에 모든 창을 닫고 문명을 실행한다.

5FU 항암주사가 이길 지, 방사선 이후 문명이 이길 지 세기의 대결 제 2차전에 돌입한다.

예상은, 하루 후 5FU 승리로 예상 되긴 한다..... 


옆 침대님은 계속 방구 뿡뿡... 오늘 따라 더 자주 뿡뿡하신다....ㅜㅜ  쥬스 마시고 있는데 ㅜㅜ 힝,,,,,,,


  1. 냥고로 2019.05.13 18:45

    쉑쉑버거 구경도 못해봤는데 맛이 궁금하네요 ㅎㅎ 요즘은 롯데리아도 잘나오는것 같더라구요

    저도 예전에 숙소생활할때 방귀대장한분 있었는데 어찌나 소리가 우렁차고 자주 끼던지;; 다행히 냄새는 안나드라구요ㅋㅋ;

    도움이 못돼 이런 말씀드리는것도 죄송하지만 마지막 치료 꼭 잘되셨으면 좋겠습니다!



    • Favicon of https://electronica.tistory.com BlogIcon Groovie groovie 2019.05.14 11:32 신고

      쉑쉑버거 맛없진 않는데 왕! 추천! 또 이런건 아니어서 기회돠심 한번 즘 맛보는 정도로 추천합니다.

      마지막 주사라 살짝 들떠 있어요... 직접 운전해서 집에 갈 걱정은 좀 돼지만..

      다행히 전체적으로 방이 조용한 편이라 새벽에 깸 없이 그나마 잠을 잔 편입니다. 이번 입원실. 옆 침 방꾸뿡뿡님도 냄새는 없어서 참을만 했어요 이미 퇴원 하시고 ㅎ

      저도 이제 막 주사 맞는 중인데 빨리 탈츌하고 싶습니다! 강아지 보고 싶어요! ㅎ


신이시여, 돼지를 낳으시고 얘는 또 왜 낳으셨나이까....


그래도 쥔 눈엔 밑에 처럼 보임 

푸들이네..


동영상 아님...


'STUFF > 푸들의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돼지 푸들  (0) 2019.05.11
푸들의 하루: 산책  (0) 2019.03.31
푸들의 하루: 빨리 자자  (0) 2019.03.29
푸들의 하루: 무우 주세요  (0) 2019.03.27
푸들의 하루: 푸들의 햄버거  (0) 2019.03.11
푸들의 하루 04: 미용함  (0) 2019.03.10

+ Recent posts